We all lie
아찌 2019-01-09 16:14

현대 사회의 대학 입시, 학교 폭력과 같은 문제를 다룬 코믹적인 요소가 있는 리얼 풍자 소설.

 

 

 

<We all lie>

 

요즘 시대 대학 입학, 학교폭력과 같은 문제들을 이야기하며, 밝은 웃음 뒤에는 어떠한 아픔들이 있는가를 보여주는

코믹적인 요소가 섞인 풍자 소설

 

 

 

 

 

_등장인물_        (인물의 관계도를 위해 성씨를 변경한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첨부 이미지

김동희 / 19살 / 예비 수험생

김씨네 집안 세 쌍둥이 첫째. 유한 성격으로 도움이 필요한 이를 보면 제일 먼저 나선다.

차분한 엄마의 성격을 많이 닮아 행동보다는 생각을 많이 한다. 누군가의 부탁은 거절하지 못하는 미련한 천사 같은 타입.

욕망 가득한 아빠 앞에서 매번 주늑들기 바쁘지만, 이 또한 긍정적으로 받아들이려 노력한다. 명문 상원고에서 성적은 상위권에 속한다.

누구보다 동생들에게 관심을 많이 주려 노력한다.

 

 

첨부 이미지

김병규 / 19살 / 예비 수험생

김씨네 집안 세 쌍둥이 둘째. 시크하고 조용한 성격으로 다가가기 가장 힘든 첫인상 1위에 꼽힌다. 하지만 친해진 후에는

그 누구보다 활발한 모습을 보여 주변에 친구들이 많다. 엄마 다음으로 형의 말을 가장 잘 듣는다.

아빠에게 나설 줄 알고 불의를 보면 참지 않는다. 양아치 같은 모습이 다분하지만 공부 실력은 좋아 첫째와 함께 명문 상원고 상위권에 속한다.

세상에서 엄마가 피해 받는 걸 가장 싫어하는 아들이다.

 

 

김00 / 19살 / 예비 수험생

김씨네 집안 세 쌍둥이 막내. 첫째와 둘째의 성격을 섞어놓은 것처럼 유한 성격이지만 친해지면 누구보다 단호한 성격을 가졌다.두루두루 친하게 지내지만 자신에게 이익을 주는 사람과 더욱 가까이 지낸다. 득을 많이 보는 스타일. 가족 중 유일하게 일반고를 다니며

전교 10등 안을 유지한다. 매번 아빠가 자신을 하대하는 느낌을 받아 서럽지만 겉으로는 티를 내지 않고 속 앓이를 심하게 한다.

누구보다 가족을 사랑한다.

 

 

첨부 이미지

김태형 / 19살 / 예비 수험생

전정국과는 배다른 형제. 그 중 형이다. 친화력이 되게 좋으나 학원을 쉬지 않고 다녀 주변에 친구가 많은편은 아니다.

역시 명문 상원고에 재학 중이다. 수석 입학으로 전교 3등 밖으로 떨어진 적이 없다. 부모님 모두가 공부를 강요하지는 않지만 자기가 원해서

모든것에 열심히 임한다. 동생인 정국을 좋아하지 않는다. 이유는 아무도 모른다. 같은 캐슬안에 사는 00을 남 모르게 짝사랑 중이다.

 

 

첨부 이미지

전정국 / 19살 / 예비 수험생

김태형과는 배다른 형제. 그 중 동생이다. 고아원 출신으로 태형의 부모가 입양하였다. 명문 상원고에 입학 후 공부 보다 헤어 미용쪽에

관심을 가져 부모님의 도움으로 공부와 미용을 병행한다. 캐슬 안에서 누구보다 조용한 성격을 가졌고 비밀의 공통점을 가진 00과 유일하게

편히 말문을 트는 사이. 태형을 누구보다 따르려하나 자신을 좋아하지 않는 태형에 항상 마음 아파한다.

 

 

첨부 이미지

변백현 / 20살 / 명문대 신입생

캐슬 안의 자랑 외국 명문대학에 합격하며, 부모의 가장 큰 자랑이다. 어렸을 때 부터 또래와 다르게 성숙한 면이 보인다.

부모님의 재혼이 있었지만 그 순간에도 흔들림 없이 공부를 했다. 하지만 그 뒤에 숨겨진 비밀은 아무도 모른다.

 

 

이나은 / 17살 / 예비 고등학생

20살인 백현과 곧 20살이 되는 캐슬 안 언니 오빠들을 부러워하나 한편으로는 연민의 시선으로 바라본다.

캐슬 안 비밀은 거의 다 알고 있다고 봐야 할 만큼 귀도 밝고 눈치도 빠른 편 곧 상원고에 입학 할 예정이다.

고액 과외, 고액 학원등의 수업을 받지 않아도 명석한 두뇌가 제 힘을 발휘한다.

 

 

 

 

 

 

 

 

 

 

 

위 작품은 jtbc 드라마 '스카이 캐슬'에 감명 받아 쓴 글이지만

내용은 무관함을 알려드립니다.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립니다.

TAG위올라이, wealllie, 현대사회